STORIES for CHILDREN by Sister Farida

(www.wol-children.net)

Search in "Korean":

Home -- Korean -- Perform a PLAY -- 140 (Dream job 1)

Previous Piece -- Next Piece

드라마 -- 여러분의 친구를 위해 연극해보세요
어린이를 위한

140. 꿈의 직업 1


조심해. 뜨거워.

허드슨이 뜨거운 차를 마시다가 입을 데었습니다. 허드슨 가족이 모여 차를 마시는 시간이었습니다. 이 일은 지금으로부터 약 150년 전에 있었던 일입니다.

그 당시 아버지는 미지의 땅인 중국에 대해 말씀하시곤 했습니다. 어느 날 아버지가 심각하게 얘기했습니다.

아버지: "이해할 수가 없어. 왜 더이상 선교사들이 중국으로 가지 않지? 수 백만 명의 중국인들이 복음을 듣지 못하고 있는데."

허드슨: "아버지, 그럼 제가 커서 중국에 선교사로 갈게요."

아버지와 어머니는 다섯 살 난 아이의 말에 미소를 지었습니다. 허드슨은 몸이 약해 자주 아팠습니다. 그래서 허드슨이 선교사가 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해 보였습니다. 허드슨은 학교에 가지 않고 어머니 밑에서 공부를 하였습니다.

허드슨은 책벌레처럼 책 읽기를 좋아했습니다.

허드슨: "밤에 제 침대 옆에서 책을 읽을 수 있으면 좋겠어요. 엄마 침대 옆에만 등불이 있고, 제 침대에는 없잖아요. 안 쓰는 촛대가 있는지 찾아봐야겠어요."

허드슨은 촛대를 찾아 주머니에 넣고 자기 방으로 가려고 하였습니다. 그런데 허드슨 집을 찾아온 손님 중의 한 사람이 허드슨을 안고 자기의 무릎에 앉혔습니다. 그는 벽난로 바로 옆에 앉았습니다. 시간이 지나면서 벽난로 옆에 있는 것이 뜨거워서 견딜 수가 없었습니다.

어머니: "허드슨, 이제 잠자러 갈 시간이다."

허드슨: "네, 안녕히 주무세요."

얼마 안 돼서, 어머니는 허드슨의 주머니에서 녹아 내린 촛농을 보았습니다. 허드슨은 잘못을 느끼고 어머니 등 뒤로 숨었습니다.

책벌레인 허드슨은 다른 취미가 하나 있었습니다: 그의 누나인 아멜리에를 놀리는 것이었습니다. 대부분 시간을 같이 지내며, 곤충을 찾거나 새들을 관찰하며 보냈습니다. 허드슨이 13살이 되었을 때, 생물을 공부하기 시작했습니다. 그때 허드슨은 큰 인생의 계획을 세웠습니다. 그런데 어느 휴일에 그의 인생이 바뀌게 되었습니다. 그날 기독교책을 읽고 있었습니다. 갑자기 예수님이 자기를 위해 죽으시고 다시 살아나셨다는 것이 강하게 믿어졌습니다.

허드슨: "주 예수님, 저를 사랑하여 주셔서 감사합니다. 이제 저는 주님의 것입니다. 주님이 말씀하시는 것이면 무엇이든지 하겠습니다. 아멘."

이렇게 기도를 드린 뒤, 허드슨은 마치 예수님이 직접 말씀하시는 것처럼 들었습니다: 나를 위해서 중국으로 가거라.

선교사가 되기로 한 것은 허드슨이 다섯 살 때 한 약속이었습니다. 17살이 되어 허드슨은 미래를 준비하기 시작하였습니다.

그가 받은 훈련이 여러분에게 도전을 줄 것입니다.

다음 시간에 계속해서 얘기 나누겠습니다. 기대해 주세요!


나오는 사람들: 내레이터, 아버지, 어머니, 허드슨

© Copyright: CEF Germany

www.WoL-Children.net

Page last modified on February 16, 2019, at 09:56 AM | powered by PmWiki (pmwiki-2.2.109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