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TORIES for CHILDREN by Sister Farida

(www.wol-children.net)

Search in "Korean":

Home -- Korean -- Perform a PLAY -- 052 (Without a schedule to Hawaii)

Previous Piece -- Next Piece

드라마 -- 여러분의 친구를 위해 연극해보세요
어린이를 위한

52. 계획없이 떠난 여행


봄과 가을에 수많은 철새들이 길게 전깃줄에 모여 앉아있는 것을 본 적이 있습니까? 만약 이 철새들이 가야 할 길을 모른다면 어떻게 될까요?

매년 봄과 가을에 제비, 기러기 등이 멀리 따뜻한 곳을 찾아 날아갑니다. 누가 그 새들에게 이제 다른 곳으로 옮겨갈 시간이라고 가르쳐줄까요? 창조주이신 하나님이 그 철새들에게 알려주십니다.

철새들은 그 지시를 잘 따라 따뜻한 곳으로 날아가서 생명을 보존합니다. 어떤 새는 7000km를 날아갔다가 봄이 되면 다시 돌아옵니다. 놀랍지 않습니까?

골든 파이퍼라는 새가 있습니다. 알래스카에 살고 있는데, 이곳에 쌓인 눈은 여름에도 다 녹지 않는답니다. 알을 낳은 지 26일이 지나면 새끼가 알에서 나옵니다. 나무 열매나 벌레를 잡아먹습니다. 비둘기 만한 크기로 자라면, 깃털이 연한 황금 구릿빛으로 변합니다. 땅 위에서는 잘 못 걷지만, 하늘에서는 아주 잘 날 수 있습니다. 잘 나는 것이 아주 중요한데, 알래스카에 겨울이 오면 하와이에서 겨울을 보내기 위해 멀리 날아가야 하기 때문입니다. 자그마치 88시간을 쉬지 않고 날아야 합니다.

선생님: "철새의 이동은 아주 신비한 일입니다. 멀리 날아가기 전에, 철새는 자기 몸무게를 두 배 가량 늘립니다. 여러분의 몸무게가 두 배로 늘어났다고 상상해보세요. 철새가 비행할 때, 약 250,000번 날개를 펄럭거립니다. 팔 굽혀 펴기를 한번도 쉬지 않고 이만큼 할 수 있으세요? 그리고 약 45km의 속도로 날아갑니다.

철새가 날 때 시간마다 자기 몸의 0.6%의 힘을 사용합니다. 이것을 계산하면 철새가 목적지에 닿기도 전에 온 힘을 다 써버려서 바다로 떨어질 수밖에 없습니다. 그런데 놀랍게도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습니다. 왜냐하면 철새들이 날 때 'V' 모양으로 날면서, 맨 앞에 위치를 번갈아 가며 바꿔주고 서로 힘을 북돋우며 날기 때문입니다."

이 철새는 하나님이 가르쳐준 규칙을 잘 따랐습니다. 나침반과 비행 계획이 없어도, 철새는 깜깜한 밤과 구름 속을 헤치며 목적지까지 잘 날아갑니다. 새로 태어난 철새들은 한 번도 목적지를 가보지 않았지만, 목적지를 잘 찾아서 날아갑니다. 이것은 우연이 아닙니다. 하나님이 가르쳐주신 규칙을 잘 따랐기 때문입니다. 그리고 감사의 노래로 새들이 지저귑니다.

우리도 이 철새들과 같이 하나님이 가르쳐 주신 규칙을 잘 지킬 수 있을까요?

하나님이 우리에게 가르쳐 주신 규칙은 성경에 잘 나옵니다. 누구든지 그 규칙을 잘 따른다면 우리의 최종 목적지까지 잘 갈 수 있을 것입니다.


나오는 사람들: 내레이터, 선생님

© Copyright: CEF Germany

www.WoL-Children.net

Page last modified on February 16, 2019, at 09:30 AM | powered by PmWiki (pmwiki-2.2.109)